Xp
NBA       
Xp
  
KBL       
Xp
  
Mania Community. Your Favorite.
NBA-Talk
운영원칙 위반으로 삭제된 게시물입니다.
 
1
  3197
2019-02-12 02:11:16
본 게시물은 운영원칙에 위배되어 삭제된 게시물입니다.
운영원칙 위반으로 인해 삭제된 게시물에는 추가적인 문제발생을 방지하기 위하여 본문읽기, 코멘트 작성 및 추천 등을 제한하오니 회원여러분의 많은 양해를 부탁드립니다.
14
Comments
1
2019-02-12 02:39:59

슈퍼팀은 맞는데 골스보다 더 슈퍼팀 느낌은 아니네요...

WR
1
Updated at 2019-02-12 02:48:28

선수 위상이나 오버롤 합계를 말하는게아니라 당시 리그 분위기가 그랬다는거죠 지금같으면 슈퍼팀애대한 여론도 그닥 안좋고 대형 선수급이 우승할려고 대놓고 페이컷하면 엄청 욕먹는데 저시절 레이커스나 셀틱스는 라리가처럼 강팀 약팀간의 불평등이 당연시되던 느낌이었대요

1
2019-02-12 03:42:02

아닌데요. 80년대 초반엔 동부에서 보스턴보다 오히려 줄리어스 어빙의 필라델피아가 더 강팀이었습니다. 흔히 알려진 보스턴 레이커스 라이벌 구도는 84, 85 파이널에서 두 팀이 연달아 만나면서 본격적으로 시작되구요. 보스턴은 80년대 중반 절정을 달리다 이후 버드, 맥헤일 부상 등으로 디트로이트 배드보이즈에게 일찍 동부 패권을 넘겨줬습니다. 레이커스도 한창 잘나가다가 휴스턴의 트윈타워에게 일격을 당하기도 하는 등 절대 강자는 아니었죠. 80년대 초반엔 오히려 레이커스 VS 필라의 싸움, 중반 이후론 레이커스 VS 보스턴, 후반에는 레이커스 VS 디트의 구도로 패권 다툼이 이워졌는데, 당시 매직 존슨이 마치 동부 맹호 르브론처럼 서부 패권을 꽤나 오랫동안 좌지우지하긴 했습니다. 그런 존슨의 레이커스도 중간에 한번 휴스턴에게 덜미가 잡혀서 레이커스 셀틱스가 4년 연속 파이널 대결하는 게 무산되기도 했죠. 그래도 5년간 3번이나 파이널에서 만난 사이라 80년대를 두 팀의 시대라고 부르긴 하지만, 이들을 위협하는 강호들도 만만치 않았습니다.

1
2019-02-12 02:58:03

정말 궁금해서 여쭤보는데요..
그 당시에 노골적인 편파판정과 조공 트레이드...
구체적으로 어떤 사례가 있었나요?

1
2019-02-12 02:59:55

편파판정얘기는 처음 듣는데..

1
2019-02-12 03:05:00

리그 분위기 별로 그렇지 않았는데요. 완전 빌런이었던 디트로이트가 다 씹어먹고 우승하기도 했고 필라델피아도 충분히 강팀이었죠. 판정에 노골적인 이득을 봤다기엔 버드나 매직은 정말 너무 특별한 선수들이었죠 84년 드래프티들이 저팀들이 부상으로 무너지기 전까지는 선수대 선수 역량으로도 저들을 넘어서질 못했어요

1
Updated at 2019-02-12 03:34:24

82년 동부 3강이 62승 필리, 62승 보스턴, 60승 밀워키였습니다. 여기에 나중에는 버나드 킹의 뉴욕이나 배드보이즈가 들어가고요.
서부에서도 아이스맨이 이끌던 스퍼스, 런앤건 농구의 대명사였던 덴버는 충분히 55승정도를 노릴만한 강팀이었습니다. 이전에는 모제스 말론 나중에는 트윈 타워가 이끌던 휴스턴이나, 88년에 레이커스를 벼랑끝까지 몰고간 유타와 댈러스도 있네요.

1
2019-02-12 03:30:41

전혀 그렇지 않습니다. 80년대 레이커스 VS 셀틱스 라이벌리가 있기 전인 70년대는 리그에서 유래가 없는 춘추전국시대였죠. 레이커스와 셀틱스가 왕조를 구축한 것도 빌 샤먼이랑 레드 아워백 단장이 팀 운영을 기막히게 잘하기도 했고, 운도 많이 따랐죠. 레이커스가 게일 굿리치 뉴올리언즈에 FA로 뺏기고 나서 홈팬들에게 욕을 얼마나 들어먹었는데요. 근데 굿리치는 이후 뉴올에서 부상으로 몰락하고, 굿리치 내주고 받은 보상픽이 나중에 매직 존슨을 뽑는 1픽이 됩니다. 이런 건 순전히 행운의 영역이죠.

1
Updated at 2019-02-12 03:48:45

샐러리 규정이 지금과는 많이 달랐으니, 레이커스나 셀틱스같은 왕조급 초강팀 입장에선 전력 수급과 유지가 비교적 쉬운 시기이긴 했습니다.(챔벌린과 러셀의 시대에는 특히요.) 하지만 매직-버드 시대에 이르러선 엘에이-보스턴과 타 강팀들 사이의 격차가 많이 줄기도 했고, 노골적인 편파판정이나 조공 트레이드 같은건 구체적 사례를 말씀해주시기 전엔 납득하기 어렵네요.

1
Updated at 2019-02-12 05:13:22

게임 보시고 그런 생각이 많이 드셨는지도 모르겠습니다만 저건 단순합니다. 예나 지금이나 셀틱스 레이커스가 팬층이 가장 두꺼워서 저들 이름 걸고 게임 내면 돈이 되거든요.

1
2019-02-12 07:04:16

저도 궁금하네요
대표적인 예라도 들어줘야 그렇구나 하죠..
편파며 조공트레이드는 물론이고
듀란트처럼 라이벌 팀으로 들어가서 페이컷 하는 경우가 있었어요?
있었을 것 같지도 않지만 있었다면
여론? 더 안좋았을 거 같은데요
버드가 레이커스로 들어가서 페이컷 하는 수준 아니에요?

본 코멘트는 운영원칙 위반으로 삭제되었습니다.
1
2019-02-12 07:57:53

본인 생각으로 그렇다고 하지마시고
팩트로 써주세요...

1
2019-02-12 08:07:23

근거를 써주셔야 최소한의 납득이라도 하는데 대체 뭡니까 이건....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