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NBA Multimedia
Xp
NBA       
Xp
  
KBL       
Xp
  
Mania Community. Your Favorite.
Q&A
1972년 뮌헨올림픽 미국 농구대표팀 관련 질문요
 
1
  363
2019-06-25 15:01:06

쓰리세컨즈 라는 영화가

그당시 상황을 모르고 보는 사람들에게는 미국팀이 거칠게 하는 악역같이 비춰지고

힘든 상황을 극복해서 금메달을 따내는 소련팀이 미화되는 영화라고 하던데요..

 

궁금한건,

그당시 미국 국대 멤버가 어떻게 되었었는지 궁금하네요.

물론 들어도 정확히 알만한 선수들이 몇 안되겠지만

혹시 아시는분 계신가 해서요~

 

메니아 화이팅!

2
Comments
1
1
2019-06-25 15:35:53
당시 미국 국대는 덕 콜린스(일리노이 주립대), 바비 존스(UNC), 드와이트 존스(1952~2016, 휴스턴대), 에드 래틀리프(롱비치 스테잇), 마이크 밴텀(세인트 조지프대)[2] 등을 중심으로 짜였다. 감독에는 오클라호마 주립대학교의 전설적인 감독이자 1964년과 1968년 올림픽에서도 금메달을 각각 두 번 딴 바 있는 헨리 아이바(1904~1993)[3]가 앉았고, 코치직에는 당시 펜실베이니아 주립대학교의 감독이자 훗날 시카고 불스에서 텍스 윈터와 함께 필 잭슨을 보좌할 조니 바흐(1924~2016)와 1966년 텍사스 대학교 엘패소 캠퍼스(UTEP)를 맡아 흑인 다섯 명으로 전국대회 우승을 이끈 돈 해스킨스(1930~2008) 두 명이 가세했다. 이런 식으로 전국의 명석한 두뇌들이 모인 코치진들이기에 미국의 우승에 대한 기대는 엄청났다.

(출처: 나무위키-뮌헨 참사)
1
1
2019-06-25 18:50:57

72년 멤버들도 쟁쟁한 대학 선수들로 구성되었습니다. 지금도 이름이 알려진 유명한 선수를 들자면 73 드래프트 전체 1픽으로 뽑히게 되는 슈팅가드 덕 콜린스(훗날 감독으로도 유명...)와 "국방부장관"으로 불리며 당대 최고 수비수로 이름을 날리게 되는 바비 존스가 있습니다.

 

이들 외에도 플레이메이커였던 톰 헨더슨, 솔리드한 센터 드와잇 존스, 수비력이 뛰어났던 짐 브루어, 7-4의 거구 톰 버러슨, 스윙맨 에드 래틀리프, 장신 포워드 톰 맥밀란, 리바운드가 좋았던 마이크 밴텀 등도 팀의 주축이었으며 NBA에서도 어느 정도 활약해줬죠.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