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p
NBA       
Xp
  
KBL       
Xp
  
Mania Community. Your Favorite.
NBA Maniazine
필리 드래프트 총평
 
1
17
  12699
Updated at 2019-06-21 14:36:02
정말 역대급 드랩이었습니다. 드랩 잠재력이 낮다 보니 이런 일도 벌어지네요. 20픽까지 그린룸 초청 선수가 7명이나 남았었고, 막 드래프트와 엄청나게 다른 순서로 드랩이 이어져서 굉장히 재미있었습니다.

그리고 필리도 거기에 한 몫 했네요. 결과를 놓고 보면 필리는 마티쎄 타이불과 칼슨 에드워즈만 고려대상으로 놓았던 것 같습니다.

그래서 타이불 얻기 위한 픽업, 그리고 칼슨을 놓치자마자 34픽을 2라운드 픽 세 장으로 교환하는 두번의 트레이드를 단행했죠.

아마도 34픽에 칼슨이 남아있었다면, 칼슨을 뽑았을 것 같습니다(칼슨은 33픽으로 셀틱스 합류).

필리의 이번 드래프트를 정리해봤습니다. 이번 드래프트는 이미 필리에 있는 자이어-밀튼-볼든을 감안해 뽑은 느낌이 강하게 듭니다.


1. 20픽: 마티쎄 타이불



키: 6'5"
윙스팬: 7'0"
몸무게: 195 Ibs


무려 픽업을 해서 데려왔습니다(이건 예상치 못했습니다). 썬더(21픽)와 강하게 링크되던 선수라서 20픽으로 픽업을 한 것 같습니다. 그만큼 팀이 강하게 원했다는 반증이겠죠. 지명약속 예상이 이틀 전에 ESPN 쪽에서 나왔었는데, 필리 지명이 현실이 되었네요.

브랜던 클락과 그랜트 윌리암스가 남아있었음에도 24픽, 33픽을 보내면서까지 데려온 선수인데요. 개인적인 니즈는 클락과 윌리암스지만, 타이불도 충분히 스틸픽으로 평가받을만한 좋은 선수입니다. 

다만, 33픽을 보냄으로써 칼슨 에드워즈를 결국 놓친 건 상당히 아쉽네요.

충격적인 점은 타이불은 필리와 워크아웃을 하지 않은 선수입니다. 워크아웃을 두 번이나 했던 그랜트 윌리암스가 미끄러지고, 케빈 포터 주니어-리틀이 남아있던 상황에서도 팀은 타이불을 뽑았네요.

나이는 22.3세로 많은 편입니다. 그래서 즉전감으로 써야하는 선수인데 슈팅력이 아쉽습니다.^^

세간에 알려진 만큼 좋은 수비수라 평가할 정도는 아니지만, 필리에서는 좋은 수비수로 쓰일 수 있을 거에요.

개인적으로는 필리에 이미 자이어가 있고 상위픽에서 분명히 뽑힐 거라 봐서 크게 기대안한 선수였는데요. 필리의 수비 니즈에 완벽히 부합하는 선수라는 측면에서 충분히 좋은 선택임에는 분명합니다.

그만큼 필리의 수비 문제를 보완하는 데 타이불은 적합한 선수입니다.

필리 수비에서 이번 시즌 드러났던 심각한 문제점이 두 가지 있었습니다.


1) 스위치 디펜스와 압박을 즐기는 팀임에도 코빙턴-샤리치 이탈 이후 수비 동선이 꼬이는 경우가 많았고(틈이 자주 벌어져 공간을 허용한다는 점),

2) 엠비드 중심 드랍 백에서 가드들의 일선과 이선 사이 간격 조절이 잘 안되었다는 점


이었는데요. 이 문제들은 이번 플옵에서도 다시금 부각된 바 있습니다. 시즌 내내 코빙턴의 빈 자리가 너무나도 크게 느껴졌고, 그 부분을 어찌 메우느냐가 필리가 가진 큰 숙제였죠.

그래서 타이불이 필리에는 스틸픽이 될 수 있습니다.

타이불은 온볼 수비는 자이어만큼 못합니다. 온볼 수비만 놓고 보면 자이어가 월등히 잘합니다.

대신 타이불의 오프볼 수비는 훌륭합니다.



PAC-12 올해의 수비수였습니다. 위 하이라이트에서 드러나듯이 오프볼 수비에 강점이 있습니다. 대학 기록이,


9.1 득점(41.5% 야투율), 30.5% 3점 성공률(4.2개 시도), 85.1% 자유투 성공률, 3.1 리바운드, 2.1 어시스트, 2.3 블락, 3.5 스틸


이었는데요.

압도적인 블락과 스틸능력도 겸비한 훌륭한 오프볼 수비수입니다. 덥치고 동선 자르고 손질로 괴롭히고 더블팀 타이밍까지 잘 잡는 훌륭한 오프볼 수비수죠. 

필리에 정말 필요한 유형의 수비수이며, 필리의 스위치 디펜스에 한줄기 빛이 될수 있는 수비수라는 점에서 정말 만족스러운 선택입니다.

타이불 입장에서도 팀을 잘 만난 것이 수비에서 너무 많은 요구를 받았다면 망가질 수 있는 수비수입니다. 그래서 전 제한적인 수비 롤만 줄 필리가 타이불에게 정말 잘 어울리는 팀이 될 것 같습니다.

로컬에서는 코빙턴과 비교하는 평가도 많은 데, 코빙턴에서 사이즈, 보드장악력, 대인방어를 빼면 얼추 비슷해 보이긴 합니다.^^

대인방어 아쉬운 코빙턴 가드 버전(좀 마이너스가 심하게 되는)으로 보셔도 무방하겠네요.

자이어와 함께 써도 무리없는 수비수라는 점에서 좋은 선택이라 생각합니다.

다만, 

위 샷차트에서 보시듯이 좋은 슈터는 아닙니다. 최소한 에니스처럼 코너 3점 지원 정도는 해줄 수 있어야 프로 수준에서 뛸 수 있을 거에요.

그래서 즉전감은 아니라 생각합니다. 다만, 최소 코너 3점만 가능한 수준이 되면 팀에 정말 큰 보탬이 될 겁니다. 대학기록에서 보이듯이 득점 가담이 되는 선수가 아니기 때문에 반드시 코너 3점이라도 장착해야만 중용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현실적으로 에니스를 잡기 힘들어지는 상황 속에서 에니스 대체 자원으로써는 훌륭한 선택이 될 수 있습니다. 그리고 자이어-타이불 조합을 누가 생각했는 지 몰라도 정말 멋진 생각을 해낸 것 같습니다.

단순히 자이어와 비교하면 자이어가 공수 모두 타이불보다 좋은 선수이고, 수비도 자이어가 좀 많이 앞선다 봅니다. 잠재력은 크게 차이가 나구요.

또한 브라운 감독은 이미 자이어가 차기 시즌에는 중용될 거라 천명한 상황이라 자이어의 롤이 타이불에게 나뉘지는 않을 거에요. 대신 에니스의 자리를 메우는 데 있어 타이불의 쓰임새는 분명히 있을 겁니다.

특히 필리에 부족한 수비 유연함(필리 수비는 좀 경직되어 있어요)을 보태는 데는 큰 힘이 되어줄 겁니다. 좋은 선택을 했습니다.

그리고 타이불을 선택함으로써 에니스 재계약은 조금 더 멀어졌네요. 이 부분은 매우 아쉽습니다.


2. 54픽: 마리알 샤요크


키: 6'5.5"
윙스팬: 7'0.25"
몸무게: 196.8 Ibs


54픽으로는 졸업반인 무난한 슈터를 픽했습니다. 전학으로 인해 1년을 쉬면서 5학년이었던 선수입니다. 23살로 나이도 많은 편이구요.

졸업 시즌에,


18.7 득점(56.8% 야투율), 39.6% 3점 성공률(5.4개), 87.8% 자유투 성공률, 4.9 리바운드, 2.0 어시스트, 2.7 턴 오버


를 기록한 선수에요. 

버지니아에서 Iowa State로 전학간 후 좋은 활약을 펼치면서 2라운드 픽으로 뽑히는 데 성공했네요. 주목받은 선수는 아니지만, 왼쪽 코너에 강점이 있었던 슈터였습니다.

필리와 이미 워크아웃을 치른 바 있으며, 이 때 멀티 포지셔닝 능력을 가진 슈터라는 평을 받았던 것으로 보입니다. 워크아웃에서 당시 선수들 중에서도 손꼽히게 훌륭한 퍼포먼스를 보여준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 것이 필리에 선택받은 가장 큰 이유였을 겁니다.

실제로 필리 스카우터인 Vince Rozman이 워크아웃 이후 그의 수비력과 공격력이 훌륭히 개선되었다는 평을 하기도 했죠.

왼쪽 코너 3점에 강점이 있는 준수한 슈터입니다. 워크아웃 당시에는 풀업 점퍼도 구사했던 것으로 알려져 있구요. 

다만, 오른쪽 스팟에는 약점이 있으므로 고른 위치에서 슈팅을 해낼 수 있는 능력을 키우는 것이 중요할 것 같습니다.

또한 샤요크는 필리와의 인터뷰 때 자신의 멀티 포지셔닝 능력을 어필하는 발언을 한 바 있으며, 필리 프랜차이즈의 위대함에 대해 감탄했다는 인터뷰를 했습니다. 

필리와는 투웨이 계약을 맺을 것으로 보입니다.


3. 그 외


1) 조나단 시몬스를 42픽과 함께 현금받고 위저즈로 트레이드했습니다. 캡 스페이스 확보 측면에서 나쁘지 않은 선택이었던 것 같습니다(6밀 세이브).

자이어가 있는 데 타이불까지 픽한 상황이라 조나단 시몬스에겐 자리가 없었던 것도 주요 고려사항이었을 거에요.


2) 칼슨을 놓치자 마자 34픽을 트레이드했습니다.

34픽 <-> 57픽, 2020년 호크스 2라운드 픽, 2023년 호크스/호넷츠/넷츠 픽 중 가장 높은 순위 2라운드 픽


3) 57픽도 조단 본을 픽한 직후 트레이드했습니다. 

57픽 조단 본 <-> 2밀 현금 , 2024년 히트 2라운드 픽


이로써 필리는 이번 트레이드를 마친 이후에도 2020년, 2023년, 2024년 3개의 2라운드 픽을 확보했습니다. 

원하는 선수가 없을 때 즉시 트레이드로 에쎗을 확보했다는 점에서 나쁘지 않은 선택이었던 것 같습니다.


4. 총평


이번 드랩에서 브랜드 GM은 자신이 원한 선수를 놓치면 즉시 트레이드로 미래 픽을 확보했습니다. 뎁쓰가 얇다 평가받은 드랩에서 무리하지 않는 면모를 보여줬죠.

자이어-밀튼-볼든이라는 유망주를 이미 확보한 상황에서 이 선수들과 겹치는 선수들은 애초에 픽할 생각이 없었던 것으로 보입니다.

지금 보유한 유망주들을 믿는다는 것이겠죠. 결국, 브랜드는 이번 드랩에서 애초에 타이불과 에드워즈만을 원했던 것으로 보입니다.

필리는 5개의 픽을 가지고 있었고, 이번 드랩에서 5개의 픽을 활용해 타이불, 샤요크, 3개의 2라운드 픽을 얻는 데 성공했습니다.

계획에 없던 선수를 픽하지 않고, 3개의 2라운드 픽을 다시 확보한 점은 높이 평가합니다.

다만, 2라운드 픽에서도 좋은 선수들이 남아있었다는 점에서 1명 쯤은 미래가능성을 걸고 투자를 했으면 하는 아쉬움은 남습니다.

정리하면, 타이불은 딱 에니스의 대체 자원으로 데려온 것 같습니다. 큰 기대하지 않고 에니스 대체 자원으로만 보면 매우 만족스럽네요. 코빙턴이 되기엔 부족함이 많은 선수이지만 가드버젼 마이너 코빙턴까지는 성장해주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칼슨을 놓친 게 참 아쉽습니다.
 
이리 된 이상 자이어-밀튼-볼든이 잘 성장해주는 것이 정말 중요할 것 같네요.^^
이 게시물은 아스카님에 의해 2019-06-21 17:29:53'NBA-Talk' 게시판으로 부터 이동되었습니다.
21
Comments
1
1
2019-06-21 14:26:27

 밀튼을 믿습니다.

WR
1
2019-06-21 14:28:19

밀튼이 잘해줄거라 기대해 봅니다.^^

1
2
2019-06-21 14:27:25

같은 생각입니다.공간을 덮치는 수비수로선 극상인 타이불을 데려온점은 팀의 수비적 장점과 단점을

명확히 이해하고 펼친 실행이라 봅니다.내년 식서스 수비가 더 재밌어 질것 같네요.

타이불 3점도 1~3학년까지 3년간 36%가 넘었던걸 고려하면 윙/코너쪽에서 캐치앤슛은 기대치가 

좀 있다 생각합니다. 

WR
1
Updated at 2019-06-21 14:32:17

기대치를 에니스 대체이자 자이어의 벤치 파트너로 본다면 매우 좋은 선택을 한 것 같습니다.

 

팀의 수비적 단점을 메우면서 장점을 극대화하는 측면에선 좋은 선택을 한 것 같고, 브랜드가 말한 니즈를 채우는 즉전감 영입이라는 의미가 확실히 이해되는 선택이었던 것 같습니다.^^

 

타이불이 3학년때까진 굉장히 좋은 선수였군요. 좋은 정보 정말 감사합니다.

 

타이불의 3점이 말씀처럼 윙/코너만 개선되면 정말 좋을 것 같습니다. 좋은 말씀 정말 감사합니다.^^

1
1
2019-06-21 14:29:09

필라가 따이블을 가져갈 줄은 몰랐습니다 썬더 오겠지라고 생각했었는데

WR
1
2019-06-21 14:31:07

저도 20픽 픽업할 때 정말 놀랬습니다. 제가 생각한 선수들이 24픽까지 남아있었다는 점에서 더욱 놀라운 선택이었던 것 같아요.^^

1
1
2019-06-21 14:34:54

따이블을 두고 브랜드와 프레스티가 눈치싸움을 했던것일까요??

OKC 역시 따이블의 대인디펜스를 죠지/로버슨/퍼거슨이 커버해줄 수 있으니 따이블이 마음껏 공간을 잡아먹으면서 날뛸 수 있을 것 같아서 원했는데 뭔가 필리 역시 이와 비슷한 느낌을 줄 수 있을 것 같아서 좋은 픽이라고 생각이 듭니다.

 

슛에 대한 이슈는 자유투도 괜찮고 이번 시즌을 제외한 3년간은 그래도 나름 괜찮아서 개선 가능성이 있지 않을까 싶어요. 다음 시즌 필리와의 대결이 벌써부터 무서워지네요;;

1
1
2019-06-21 14:36:03

저도 같은 생각입니다.

WR
1
Updated at 2019-06-21 14:42:04

20픽 픽업되고, 썬더가 21픽 트레이드한다는 얘기가 나오는 순간 저도 lovingmoon 님과 완전 같은 생각을 했습니다. 

 

결국 필리는 33픽까지 보내면서 칼슨을 놓치는 대신 타이불을 데려왔네요.^^

 

자이어와 버틀러 옆에 놓고 팀 수비 내에서 잘 맞춰서 하게 하면 정말 좋은 수비역량을 보여줄 것 같습니다. 슈팅은 lovingmoon 님께서도 개선가능성이 있다 보시는 군요. 한번 기대해봐야 겠습니다.

 

좋은 말씀 정말 감사합니다.^^

 

썬더 픽인 배즐리도 필리 쪽에서 오랫동안 얘기나오던 선수라 관심이 많았는데요. 굉장히 좋은 선수를 픽하신 것 같습니다. 

 

배즐리가 대박나길 기원하겠습니다.^^

1
1
2019-06-21 14:49:14

배즐리 관련해서는 트윗 반응도 그렇고 레딧 반응도 그렇고

"도대체 배즐리가 누구야?"라는 반응과 "러스랑 닮았네. 그래서 뽑은거 아니야?"라는 반응이 가장 많네요

 

많은 오클 팬들이 지금 OKC가 슈퍼 윈-나우 모드라는 워즈의 트윗을 보고 즉전감 선수를 뽑을거라고 생각해서 그런지 원래 프레스티스러운 픽인데도 불구하고 당혹스러워 하네요

 

저도 이 선수에 대한 정보가 너무 없지만 그래도 컴바인때 좋은 모습을 보였고 또 워크아웃에서 인상적이었다는 여러 평가들을 보니 기대를 하고 있습니다. 좋은 말씀 감사합니다^^

WR
1
2019-06-21 15:50:38

말씀처럼 컴바인때도 수치들이 준수했고, 신체조건도 좋죠. 거기에다가 워크아웃때 상당히 잘했었다 하구요.

 

넷츠도 워크아웃 이후 굉장한 관심을 표했던 걸로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개인적으로는 미완의 대기라도 좀 빨리 성장가능한 미완의 대기가 아닐까 기대했던 선수입니다.^^

 

대박나길 기원하겠습니다.^^

1
1
2019-06-21 15:06:00

인사이드 뎁스가 약한데 34픽인 페르난도를 킵 해도 되지않았을까 하는 생각입니다.
브랜드의 첫 드래프트였는데 이 정도면 선방했다고 생각합니다!
이제 FA로 넘어갈 시간이네요.

WR
1
2019-06-21 15:52:42

이번 드랩보다보니 필리가 잡을 멤버가 대략적으로 보이는 것 같았습니다. 아마도 에니스는 놓치고, 스캇과 보반은 잡으려는 것 같아요.

 

보반을 잡는다면 페르난도보다는 조금 더 스킬풀한 센터가 필리에 필요하다 보니 이해되는 측면은 있었습니다.

 

말씀처럼 긁어볼만한 친구였다 봐서 저도 말씀에는 동의하구요. 사실 전 클락과 윌리암스 놓친 게 그리 아쉽더라구요.

1
1
2019-06-21 16:08:48

두 선수 모두 아쉽지만 타이불을 위해 포기를 해야겠죠. 귀하기 어렵다는 윙 디펜더니까요.
보반을 매경기 활용하기는 어렵다고 보기에 인사이더 한명 정도는 추가 할 줄 알았습니다.
번외 질문인데.. 18년 지명했던 1라운더 파센칙스나 2라운더 레조트가 합류한다는 이야기는 없나요? 불꽃앤써님의 정보력을 믿습니다!

WR
1
Updated at 2019-06-23 12:25:56

파세치닉스는 지금 유럽에서 상황이 그리 좋은 편은 아닙니다. 안타깝게도 드랩 당시의 고평가가 많이 빠진 상황이에요.

 

그래서 필리 쪽에서도 접촉은 없는 것 같아요.

 

레쏘트는 지난 시즌에도 리바운드 하나는 특출난 면모를 보여준 걸로 알려져 있습니다. 다만 리바운드 딱 그거 하나만 잘하는 지라 아직은 필리 쪽에서 추가 컨택은 없는 것 같구요.

 

오히려 두 선수보다는 Vasilije Micic가 주가를 높이고 있습니다. 힝키가 선택했던 1번인데 현재 유럽 최고의 1번 중 한 명이 되었죠. 힝키는 계속 관리했던 걸로 아는 데, 콜란젤로 때부터 연락이 끊겼습니다. 최근에는 브랜드가 연락을 재개했는 지는 모르겠네요.^^

 

개인적으로는 맥코넬 이후 차선으로 생각하고 있는 선수이기도 합니다.^^

1
1
Updated at 2019-06-21 16:07:42

전반적으로 상당히 정신 없는 드랩데이였네요;; 필리가 칼슨을 노리지 않을까 생각해보긴 했는데, 사이불을 얻기 위해 이렇게 공격적으로 임할 줄은 몰랐네요. 개인적으로 매우 좋은 팀 플레이어라고 생각했던 선수라 다양한 매력의 유닛들이 많은 필리에 어떻게 녹아들어갈지 궁금합니다. 필리도 전력보강을 꾸준히 잘 해가는 느낌이네요 (부럽...)

WR
1
1
2019-06-23 12:27:15

칼슨은 분명히 노린 것 같은 데 결과적으로 타이불을 얻기 위해 칼슨까지 포기한 형국이 되었네요.^^

 

지명약속이 되어 있었다 하니, 그 지명약속을 지키기 위해 33픽을 포기한 것 같습니다. 닉스도 이번 드랩이 반등의 계기가 될거라 믿습니다. 

 

좋은 말씀 정말 감사합니다.^^

1
1
Updated at 2019-06-21 20:30:49

진짜 혼란스러운 드래프트였습니다. 그 와중에 필리는 나름 최선의 판단을 하지 않았을까.. 생각도 드네요. 저도 칼슨을 놓쳤다는게 참 아쉬운데, 빼앗긴 상대가 하필 또 보스턴이네요

WR
1
1
2019-06-23 12:28:18

사실 이번 해 셀틱스 드랩이 완전히 제 스타일이었습니다.

 

제가 뽑길 바랬던 순서로 선수들을 뽑아가는데(24픽 그랜트 윌리암스, 33픽 칼슨 에드워즈), 정말 기분이 묘했네요.

 

타이불이 이 기분을 이겨낼 정도로 잘해주면 좋겠습니다.^^

1
1
2019-06-22 00:36:58

디테일한 식서스 드랩 분석 글 잘 읽었네요.

올해 드랩된 유망주들 앤써님 글 참조애서 유심히 지켜봐야겠네요.

 

WR
1
2019-06-23 12:29:05

제 글이 Angel Of Death님께서 선수들 보시는 데 도움이 된다면 정말 다행입니다.

 

좋게 봐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3
1
4495
19-08-17
22
1
3850
19-08-13
18
1
2641
19-08-12
12
1
4935
19-08-01
17
1
7656
19-08-10
44
1
7290
19-08-09
15
1
11407
19-07-31
16
1
14711
19-07-31
35
1
8733
19-07-26
84
1
14429
19-07-25
36
1
5366
19-07-23
5
1
4579
19-07-23
26
1
7777
19-07-22
15
1
4092
19-07-22
28
1
7477
19-07-22
15
1
2683
19-07-22
26
1
3088
19-07-21
83
1
12813
19-07-17
51
1
5019
19-07-16
28
1
4488
19-07-15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