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p
NBA          
KBL          
Mania Community. Your Favorite.
KBL-Talk
뒤늦게 김선형 선수 부상장면을 봤는데..개인적으로 아쉬웠던 부분
 
1
  1749
2017-10-19 01:23:07

 뒤늦게 김선형 선수 부상 소식을 접하고...영상을 봤는데 너무 안타깝네요

 헤이워드도 그렇고 김선형도 그렇고 시즌 초부터 농구팬들 마음을 아프게 하는 부상이 발생했네요

 

두 선수 부상 전보다 훨씬 건강한 모습으로 코트에서 봤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아무튼, 김선형 선수의 부상장면을 확인하는데 조금 아쉬운 부분이 있었습니다.

 

김선형 선수가 쓰러져 있을 때 경기장에서 흘러나오던 싸이의 노래와 치어리더 공연이 개인적으로는 조금 신경이 쓰이더라고요

(조금 순화해서 '신경이 쓰였다'는 표현을 했지만, 솔직히는 거슬렸습니다) 

 

선수가 고통스러워 하고, 모두가 걱정하고 있는 상황에서 굳이 공연을 했어야 하는가라는 의문점도 들었고요

 

경기의 흥을 위한 장 내 텐션 올리기였는지, 아니면 그저 '공연은 이때 이때 해야한다'는 메뉴얼대로 진행 한 것인지 자세한 내막은 알 길이 없지만 개인적으로는 적절치 못한 공연이었다고 생각합니다.

 

제가 직관을 한 것이 아니기에, 당시 현장 분위기는 잘 모르지만 영상으로 접한 분위기에서 이러한 아쉬움을 느꼈습니다.  

 

부상당한 선수를 격려하고 쾌유를 비는 분위기를 만들어 주었다면 어땠을까 하는 아쉬움에 몇 자 적어보았습니다

3
Comments
1
2017-10-19 02:31:06

아무래도 재밌는 스포츠를 보러온 관객들이 비통한 기분을 계속 가지게하면 안되니 치어공연으로 서둘러 분위기를 바꿔보려했던것 같습니다.
저는 좋은 판단으로 보이네요

1
2017-10-19 02:54:07

제가 그 영상을 보진 못했는데 말씀대로라면 매우 안좋게 보이네요.

어차피 선수가 들것으로 실려나가면 경기 재개될거고 그때 틀면 별문제 없을텐데 선수가 쓰러져있을때 굳이 그렇게 해야되나... 싶어요.

대신 응원단 입장에서 한가지 변을 하자면 그 정도로 심각하게 다친줄 몰랐으니까 하지 않았을까 싶네요. 오만상을 찌뿌리면서 플로어에 누워있다가도 1분뒤에 또 뛰어다니는 경우가 많으니까요.

1
2017-10-19 12:27:07

저도 그 부분에 있어서 굉장히 아쉬워 보였습니다.

선수들이 비통해하고 슬퍼해주는 NBA에 비해 KBL은 선수의 부상은 개인책임이라는 분위기가 느껴졌습니다.

선수에게 집중하고 있다는 느낌은 공동체에 굉장히 큰 영향을 끼치죠. 선수들에게는 서로에게 굉장한 위로가 되고 팬들에게는 따뜻함을 느끼게 해줍니다.

 
17-11-24
 
410
1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