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p
NBA       
Xp
  
KBL       
Xp
  
Mania Community. Your Favorite.
Free-Talk
라이언킹 후기...(스포조심하세요)
 
1
  1227
2019-07-17 23:25:50

7시 50분 영화 보고 나왔습니다

음... 뭔가 멍해서 어떤 부분부터 말해야 할지 모르겠지만

전체적으로 조금 실망스러웠습니다

일단 너무 사실주의쪽에 초점을 뒀던건지
사자들 각각의 개성이 너무 죽어버렸습니다

하나 하나 단독샷을 받을때는 아 누가 누구구나 알아볼 수 있지만 여러마리 있을때는...??

제 앞에 앉은 아이는 날라가 떠날때 사라비가 떠나는 걸로 오해하는 아이도 있었구요

그런데 역설적으로 사자들의 대사는 너무나 개성이 넘칩니다

날라가 대사를 할 때는 날라가 아닌 비욘세가 말을 하구요 심바가 얘기할 때는 도널드 글러브가 튀어나옵니다

심지어 무파사도 얼 존스 본인이 얘기하는 듯 해요

제가 속세에 찌든것인지 모르겠지만
'진짜' 사자가 말을 한다는것 자체가 이질적으로 다가옵니다

특히 아쉬운건 라피키...

그 재간 넘치는 약 먹은 듯한 할아버지 원숭이가 아닌

그냥 개코원숭이가 되었습니다...

다만 오프닝에 나오는 서클 오브 라이프나
Can you feel the love tonight은

원작을 다시보는 듯한 감동을 불러옵니다.

그 부분은 정말 좋았네요

저는 아마 애니를 다시 보고 자야할 것 같습니다만

확실히 호불호가 갈릴듯 해요

저는 개인적으로
영화가 아닌 CG의 극 사실주의를 이렇게까지 할 수 있다는 쇼케이스를 보고 온 느낌입니다.


5
Comments
1
2019-07-17 23:44:40

전 스카 성우도 너무 싫었어요
애니에서의 그런 허스키하고 카리스마 있는 목소리를 원했은데...노래도 짧게 잘라버린 느낌이구요.

WR
1
2019-07-17 23:57:31

그 부분은... 아이언스 옹의 인생연기라... 어떻게 커버할 수가 없어요... 그 분을 직접 캐스팅하지않는한

스카는 저도 어느정도 내려놓고 봤습니다

1
1
2019-07-17 23:47:41

 OST랑 영상미 라고 해야되나 이부분은 좋았습니다.

 

 그런데 그게 다에요..

 

 라피키와 사자의 개성이 죽었다는 의견은 정말 동감합니다.

1
2019-07-18 00:01:26

흠.. 너무 사실주의에 맞추면 본연의 감성과 감동이 옅어진다는건 디즈니에서 가장중요하게 생각하며 기획하고 만들었을텐데..
디즈니가 그 밸런스가 무너지고 한쪽으로 너무치우쳣다는게 이해안되네요

1
2019-07-18 00:20:36

제가 쓴 듯한 후기네요 완벽 동감. .

01:12
 
409
1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