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p
NBA       
Xp
  
KBL       
Xp
  
Mania Community. Your Favorite.
Free-Talk
길가에 쓰러진 간질환자 도와줬네요.
 
1
148
  2756
2019-02-08 15:29:49

퇴근하고나서 지하철역 앞에 있는 슈퍼를 지나가려는데 어떤 청년이 거품물고 바닥에 쓰러져있더군요.

어떤 아저씨는 119를 부르시는것 같았는데 다른 분들은 어찌할지 몰라하시면서 주위를 둘러싸고 계시더라고요.

그때 마침 교통정리하던 공익분이 있어서 그 분이 오셨는데, 심폐소생술을 하시더군요.

제가 보육사 일하고 있고 그 애들중에 한명이 간질을 3번이나 했어서 경험이 꽤 있는데요. 간질환자한테는 심폐소생술을 할 필요가 없거든요.(하면 안되는거였나 그건 모르겠네요.)

그래서 솔직히 무시하고 넘어가려고 하다가 그래도 그건 아닌것 같아서, 다가가서 심폐소생술은 안해도 된다고 했고 패딩 지퍼를 풀어줬고요. 공익분에게 다리를 고정시키라고 했습니다.

원래 간질할때 혀가 안쪽으로 말릴 수도 있고, 거기다 이빨 힘이 강해지기때문에 재갈을 물려야되는데 제가 왔을때는 쓰러진지 조금 되었을때였고해서 뒷목을 잡아주고 말을 걸면서 시간보내고 있었습니다.

다행히 119가 빨리와서 저한테 본인들이 하시겠다고 이야기를 해서 전 들것에 실려서 구급차에 타는것을 멀리서 지켜보고 지하철타러 내려갔습니다.


이런 일이 처음이라서 당황하고, 무시하고 갈까 생각도 했는데 사람이라는게 움직여지더라고요.


그렇게 기분좋게 퇴근했다가 증명사진 찍는다고 사진관가서 제 얼굴보고 현타가 왔습니다만...-_-;;


아무튼 그랬습니다.

18
Comments
1
1
2019-02-08 15:33:10

좋은 일 하셨습니다!

1
1
2019-02-08 15:34:03

정말 좋은 일 하셨습니다.

1
1
2019-02-08 15:34:11

현자!♡

1
1
2019-02-08 15:36:00

좋은 일 하셨네요^^

 

1
3
2019-02-08 15:47:56

좋은일 하셨습니다..그리고 간질환자가 증상 일으킬때 대처법 정확히 알고 계시네요...
그때 그곳을 지나가셔서 다행입니다..요즘 뇌전증이라 하더라고요 간질병이 아닌...그리고 정말 위험했던게 증상 일으킬때 뭘 하겠다고 몸을 건드는게 더 위험할수있다고 들어서 심폐소생술 계속 했으면 위험할뻔했을것도 같습니다...
정말 다행입니다...

WR
1
1
2019-02-08 21:23:51
아 맞아요. 뇌전증이라고 하더라고요.
저도 사실 예전에 처음 간질 발견했을때는 막 당황해가지고 119부르고 막 주무르고 혓바닥 빼려고 손 집어넣었다가 우웩한적도 있었는데, 4-5번 경험을 하다보니 체득한게 있었네요.

1. 벨트나 지퍼로 잠겨있는 옷을 입고 있으면 얼른 풀어줘라.
2. 무의식중에 몸을 마구 움직이니 팔,다리를 주위 사람들에게 잡게 해라.
3. 그리고 머리를 무의식중으로 박을 수 있으니 뒷목을 보호해줘라.
4. 처음에 혀가 안으로 말릴 수 있으니 얼른 빼주고 그 뒤에는 입에 천같은걸 물려라.
5. 그리고 나서는 가만히 놔두면 2-30분 뒤에 정신을 차리는 경우가 많음.
 
그래서 당황하셔서 주위 사람 말에 심폐소생술 시도하는 공익분을 보고 그냥 못지나갔네요;;
1
1
2019-02-08 15:51:18

와 정말 잘하셨습니다.

예전에 보니까 버스에서 경련일으키시는분 탑승객들이 눕혀서 몸 주물러주고 그러다가 버스 병원으로 

직행하고 탑승객들 그냥 불평없이 내리시는거 생각나네요.

이런게 시민영웅이죠.  

1
1
2019-02-08 15:55:10

정말 좋은 일 하셨습니다. 멋지세요~

1
1
2019-02-08 16:48:18

내가 잘 알고있는 분야면 도와주는게 최고죠

정말 좋은 일 하셨네요. 어렸을 때 학교에 간질 앓고있던 친구 있었는데 어쩔줄 몰라했었던 생각이 나네요.

1
1
2019-02-08 17:07:45

 칭찬 받으실 마땅한 일을 하셨네요. 

1
1
2019-02-08 17:17:52

정말 요즘같은 세상에 쉽지 않은데 용기에 감사드립니다.

1
1
2019-02-08 17:25:01

자랑스런 매냐인이시군요! 

1
2019-02-08 18:13:08

시민영웅이십니다!

1
1
2019-02-08 18:55:53

정말 좋은 일 하셨습니다!
나중에 어떤 형태로든 꼭 보답받으실 거에요!

1
2019-02-08 19:26:40

멋있습니다.
제 기분이 다 좋아지네요.

WR
1
4
2019-02-08 21:14:34

헉;;

이정도로 칭찬받을 일은 아닌데 쑥쓰럽네요.

저 일을 하고나서 사진관가서 찍은 제 사진이 너무 후줄근하고, 또 카톡 몇개로 기분이 나빠있었는데 여러분들이 칭찬해주셔서 심기일전 할 수 있겠습니다.


저도 이기적인 놈이라 몸이 지하철역 계단까지 갔는데, 내가 익숙한 장면이 펼쳐지고 있고 사람들이 우왕좌왕하는데 그냥 못지나가겠더라고요.

아는게 있으면 나서야되는게 맞는것 같아요.


감사합니다.

1
2019-02-13 20:56:40

진정한 영웅이십니다.. 존경합니다 

1
2019-02-15 13:46:07

더 이상 무슨말이 필요하겠습니까?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