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p
NBA          
KBL          
Mania Community. Your Favorite.
Free-Talk
부정적인 생각만 하는 분이 옆에 있습니다.
 
1
4
  1909
Updated at 2017-01-12 17:27:31

다름이 아니고 제가 다니는 회사에서 같이 일하는 분이 계신데 매사 모든 게 다 부정적입니다.

회사에서 무엇을 시키면 앞에선 "네네"하면서도 뒤에서 저랑 있을 땐 투덜거리기만 하고
외부 나가서 일할 때 가끔씩 같이 나가기도 하는데 일은 대충 하고 하루종일 차에 앉아
게임 방송이나 애니메이션만 보면서 시간 떼우기를 좋아합니다.
(보통 늦게 들어가도 되지? 오늘은 좀 쉬자 이렇게 얘기합니다)

저보다 훨씬 나이 많으신 분이고 선임이라 크게 신경 쓰지 않았는데요.
최근에 업무상 같이 해야 할 일이 있어 자주 붙었는데 저마저도 모든 게 부정적이 되는 것 같습니다.

이 분은 자동차 운전시 욕으로 시작해 욕으로 끝나고, 
툭하면 운전하면서 회사 여직원들 욕을 장난 아니게 합니다.
(이러면서도 회사에 가면 여직원들 앞에서 친절해지죠.)

나이는 30대 중후반인데 생각하는 것 자체가 완전 옛날 분이라고 해야 할까요?
"요즘 애들은 이래서 안돼", "우리 땐 뭐뭐했는데" 이런 말은 기본이고
남자들만 있을 땐 서슴없이 "하, 섹X하고 싶다", "어디 여자 없나" 이런 소리까지 합니다.
가끔씩은 저한테 "너 일X지? 너 일X 아냐?ㅋㅋ" 이렇게 놀리기도 합니다.

자기보다 높은 상사 분들 없을 땐 자기 아래 사람들에게 누군 이렇고 저건 저렇다고 욕하면서도
그 앞에서 굽신 굽신거리는 모습을 보면 한편으론 딱한 사람인 거 같기도 하고요.

무엇보다 했던 말을 또 하고 또 하고 또 하는 버릇을 가지셨습니다.
특히 술 마실 때 하는 말들이 대부분 했던 말을 매일 같이 반복해서 이야기하시더라고요.
(솔직히 지겹습니다..)

사적으로는 너무나 피하고 싶은데 저한테 나쁘게 행동하는 분도 아니고
회사에서 같이 일해야 하는 상황이 자주 발생해 일주일에 2~3번은 같이 있는 편입니다.

제가 걱정하는 건 이 분이 부정적인 마음으로 행동하거나 말하는 건 크게 상관 없습니다만
문제는 이런 부정적인 게 전염된다고 할까요? 저마저도 그렇게 변하는 것 같아 무섭습니다.
예전만 하더라도 상대가 운전에 미숙해도 그냥 그러려니 했는데
어느순간 마음 속으로 그 분처럼 욕하는 제 자신을 보면 깜짝 놀랄 때도 있습니다.

또한 그 분이 이야기하는 회사에 관한 부정적인 이야기를 할 때에 (제가 잘 몰랐던)
저는 그렇게 생각하고 싶지 않지만 한편으론 선입견을 가지게 되는 것 같기도 합니다.

그리고 항상 세상 모든 일들이 자기 생각으로 돌아가지 않으면 안 된다고 말합니다.
자기가 생각하는 것과 다르다면 욕부터 하고 짜증만 부리죠.
(그 짜증 섞인 말을 매일 듣는 건 저와 제 옆 동료들이죠ㅜㅜ)

요즘 들어 거의 하루종일 같이 있는 그 분 때문에 참 고민이 많습니다.
마음 같아선 그 분을 피하고 싶지만 답은 퇴사뿐이고, 현재로서는 직장을 옮기기도 그러네요.
그렇다고 더 높은 상사분들한테 얘기하기에 회사 자체에 직원이 몇 없고
그 분은 거의 초창기 멤버분이라 어떻게 이야기하기도 힘드네요.

그 분이 나쁘거나 싫은 건 아닌데 옆에서 계속 지내고 싶은 생각이 들지 않습니다.
여러분이라면 이런 상황을 어떻게 하시겠나요?



17
Comments
1
1
Updated at 2017-01-18 03:16:53

X

WR
1
2017-01-12 17:30:30

그런가요? 예전에 참 몰랐는데 부정적이든 긍정정이든 마음이라는 것도 전염이 되는 것 같아요. 꼭 그게 다는 아니지만 제 마음이 약해서인지 더욱 그렇네요..

1
Updated at 2017-01-18 03:17:06

X

WR
1
2017-01-12 17:41:03

사람 관계라는 게 이런 점에서 어려운 거네요ㅜㅜ

1
2017-01-12 17:32:13

저도 저런사람하고 같이있어봣는데요

지만 부정적이지 다른사람까지 감염시킵니다 

그사람하고 심적으로나 물리적으로나 멀어지는게 젤나은방법일꺼같네요
전 실패해서 감염되었슴
WR
1
2017-01-12 17:41:36

정작 그 분들은 모르겠죠ㅜㅜ 최대한 업무를 제외하곤 피해야겠습니다.

1
2
2017-01-12 17:34:07

사내 정치 중 가장 피해야할 상대는 곰도 아니고..여우도 아닌 너구리 입니다.


한 10년 넘는 직장 생활 하다보니까..... 경험으로 깨우친건데...

그런 사람 옆에서 있으면 곤란한 일만 생기게 됩니다...

오해받을 때도 생기고요...

적당한 거리를 두시고..... 상대하시는걸 추천 합니다....
WR
1
1
2017-01-12 17:42:24

그래야겠습니다ㅜㅜ 요즘 제 자신이 뭔가 바뀐 것 같아 씁쓸해집니다~

1
2017-01-12 17:50:20

기운내십시요...


이것 역시 잘 지나가고 헤쳐나가실겁니다....
WR
1
2017-01-12 18:00:20

감사합니다!

1
Updated at 2017-01-12 17:57:46

저랑 정말 비슷한 상황이네요. 부정적인 얘기들, 안 좋은 뉴스 볼 때마다 염세적인 표현들... 상사 눈치보며 잠자다가 발자국 소리만 들려도 깜짝 놀라 깨는 모습을 계속 지켜봐야 한다는게 너무 싫네요. 저는 근무 자체는 좀 자유로운 환경이라 아예 헤드셋 사서 음악 들어요. 가끔은 아니 내가 왜 이렇게까지 해야 하나 싶기도 하네요.


밥을 먹어도 밥 양이 많다며 배불러 죽겠다며 투덜, 여름에 냉면이라도 먹자고 하면 기분 상한 얼굴로 자긴 면 먹으면 안 된다고 투덜...(그냥 자긴 딴거 먹고 싶다고 말을 하든지) 매번 식사 때마다 이 근처엔 먹을게 없다며 혼잣말인 듯 아닌 듯 투덜 거리는데 그게 다 들려서 같이 밥 먹기도 싫어요. 

심지어 여자가 있는 사무실 안에서도 밥 먹고 2-3시간은 의도적인 트림을 해서 진짜 그 소리만 들어서 제가 다 쏠릴 것 같아요. 
WR
1
2017-01-12 18:00:09

제가 말한 분도 뭐든 다 투덜투덜입니다.. ㅜㅜ 같이 힘내요!!

1
2017-01-12 18:48:38

와...끔찍해요

1
2017-01-12 19:04:14

전 그런 후임이 둘입니다.비가오면 비가와서 짜증,해가 비추면 눈부셔서 짜증.장비 고장내놓고 기계후지다고 짜증,고쳐주면 새로 사달라고 할라고 했는데 이걸로 또일해야된다고 짜증.당직서면 당직때 일많다고 짜증.당직빼주면 당직오프 쉬어야되는데 당직이 없다고 짜증.
아주 피곤하져.
밑에 안 피곤한놈들이 더 많이 있고,미운정들어서 데리고는 있습니다만.근무가 걔들 둘이랑 붙을땐 3배로 피곤한것도 사실이져.

1
2017-01-12 19:13:16

중요한 사람이면 시간과 노력을 들여서라도 설득하겠지만 별로 안중요한 사람이면 그런 에너지 쏟을 필요도 없죠. 그냥 저렇게 하면 안좋아 보이네 주의해야겠다 하고 반면교사로 삼을 밖에요.

1
2017-01-12 20:20:46

으 싫으네요...

1
2017-01-12 21:42:29

아오... 진짜 싫어요.

전염된다는말 너무 공감되네요. 신경을 안쓸수가 없어요

 
17-11-23
25
2261
1
글쓰기
검색 대상
띄어쓰기 시 조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