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p
NBA             
KBL          
Mania Community. Your Favorite.
NBA Maniazine
오랜만에 셀틱스 소식들 + 잡담
 
5
  3833
Updated at 2012-01-09 21:57:59
1. 페이서스전 관련 (87-74 패)
- 닥 "페이서스는 우리의 젊은 버전을 보는거 같다"
닥은 페이서스 게임 이전과 이후 반복해서 페이서스를 보면 셀틱스의 젊은 버전을 보는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이에 대한 질문에 페이서스 감독도 웃으면서 "우리는 셀틱스처럼 되려고 하고 있어요"라고 대답했다는군요. 그는 닥이 2007년 우분투를 강조했던 것처럼 매일 "togetherness/함께하기"를 부르짖고 있다고 합니다.
- 피어스 "컨디션은 좋았는데 그저 슛이 안들어갔다"
피어스는 이번 경기 정말 극심한 부진을 보였는데요 (3-17 FG) 베테랑답게 이 경기를 훌훌 털어낼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컨디션은 좋았고 괜찮은 기회도 많았는데 그저 슛이 안들어가는 날이 있다면서요. 피어스는 프리시즌부터 지금까지 부상으로 아직 제대로 연습한 적도 없었죠.
- 웨스트 "셀틱스와 보도된 것만큼 계약에 근접했던 적 없다"
지난 달 레이 알렌은 셀틱스 지역지의 보도에 의하면 데이빗 웨스트가 셀틱스에서의 우승보다 인디애나에서의 돈을 선택했다는 것이 의외이며 이해할 수 없다고 말했는데요 이에 대해 웨스트는 알렌의 발언에 신경쓰지 않으며 셀틱스와 보도된만큼 계약에 근접했던 적이 없으며 돈을 선택한 것이 아니라 그저 인디애나가 더 자신에게 어울리는 팀이라고 생각했을 뿐이라고 말했습니다. 알렌은 그 후 자신의 발언에 대한 보도가 앞뒤 자르고 나가 굉장히 실망스러웠다며 자신은 웨스트를 당연히 이해하고 돈과 우승에 대한 이야기는 웨스트에 대한 이야기가 아니라 그저 대부분의 선수들이 겪는 딜레마를 이야기했을 뿐이라고 해명했습니다.
- 닥 "연습 때는 정말 좋았는데..."
닥은 경기 전날 연습과 경기 전 슛어라운드에서 정말 좋은 모습이었는데 이렇게 연습과 경기의 결과가 상충하지 않을 때가 있다면서 엘렌 아이버슨은 아마 이 이야기를 좋아할 거라며 농담을...ㅠ

2. WEEI 에인지 인터뷰
셀틱스 지역라디오 WEEI와 에인지의 인터뷰에서 나왔던 이야기들입니다.
- 론도를 매물로 내놓은 적 없다
폴-론도 트레이드 루머가 끝난 이후에도 론도에 대해서는 여러 보도가 있었습니다. 에인지가 기자회견에서 론도를 매물로 내놓은 적이 없다고 한 것은 대외용이며 셀틱스 구단은 론도의 성깔머리 때문에 론도를 좋아하지 않으며 팔고 싶어한다는 보도도 있었죠. 에인지는 지난 기자회견 때 론도에 대해 했던 말은 모두 대외용이 아닌 사실이라며 론도에 대해 굉장히 긍정적이며 론도를 파는 것은 크리스폴을 데려올 가능성에 대해 이야기하며 언급되었을 뿐이라고, 폴을 데려오려고 론도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과 론도를 다른 곳으로 팔려고 하는 것은 굉장히 다른 이야기라고 강조했습니다.
- 피트러스는 댈러스 전에 나올지도?
- 스팀스마가 마음에 든다
크게 기대를 하고 데려온 선수는 아니었는데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며 칭찬했습니다. 스팀스마를 데려오게 된 계기는 아들 디리그 감독인 오스틴 에인지의 추천이었다고 하는군요.
- 배스가 빠르게 적응해줬다

3. 그린 QO 철회
이미 알려졌듯이 셀틱스는 현지 시각 오늘 (월요일) 심장수술을 앞두고 있는 제프 그린에 대한 퀄리파잉 오퍼를 철회했습니다. 당시에 잘 알려지지 않았을뿐 12월 중순 이미 9밀 계약이 무효화 되면서 진행된 일이라고 합니다. 보스턴은 9밀 계약 무효화 이후 다음 시즌 다시 RFA가 되는 그린에 대한 권한을 전혀 포기할 이유가 없었는데 어떤 이유에서인지 그렇게 했습니다. 에인지는 이에 대해 코멘트하지 않겠다고 했지만 그린의 에이전트는 QO의 철회에 감사한다는 입장입니다.

4. 브랜든 배스의 유년기
배스는 다른 많은 NBA 선수들이 그렇듯 굉장히 어려운 유년기를 보냈다고 합니다. 어머니는 9살 때 눈 앞에서 심장마비로 돌아가셨고 그 이후 아버지는 배스 삼남매를 돌볼 마음이 없었던 것으로 보입니다. 결국 이미 슬하에 오남매를 데리고 있는 이모가 데려다 키웠다고 하네요. 배스는 어머니의 32살 요절로 매일매일을 최선을 다해서 보내야 한다는 걸 깨달았고 이모를 통해 최선을 다해 사는 방법을 배웠다고 합니다. 배스는 NBA 선수로 성공한 지금, 그 때 깨달은 것을 바탕으로 고향에서 여러 자선행사를 벌인다고 합니다.
배스에 대한 자세한 걸 알고 싶으시면 아래 링크로!

5. 스팀스마와의 잡담
스팀스마가 셀틱스에서 인기를 얻으면서 이런 기사도 나는군요. 개인적이고 시시껄렁한 질문들과 그 답입니다. 예를 들어 "안젤리나 졸리와 제니퍼 애니스톤 중 누가 좋아요?" 같은... 졸리가 더 좋다고 합니다.관심 있으시면 역시 아래 링크로.

6. 딜론테 웨스트는 백악관을 방문하지 못할 것.
지난 시즌 우승팀인 댈러스 메버릭스는 백악관을 방문할 기회가 주어졌는데요, 딜론테 웨스트는 2009년 불법총기소지 사건 때문에 백악관 방문이 허락되지 않는다네요. 딜론테 얘기에서 짐작하셨을지도 모르겠지만 지난 시즌 우승 주역이더라도 타팀 이적한 선수인 챈들러와 바레아는 백악관에 함께 가지 않습니다.웨스트는 이 와중에 늘 그랬듯 쿨한 척 이렇게 말했다고...
"대통령이 아마 나를 못 만나게 되서 참 유감일거야. 나는 우리 집의 대통령이거든."

7. 론도에 대한 사견
YearGGSMPGFG%3P%FT%OFFDEFRPGAPGSPGBPGTOPFPPG
10-11686837.20.4750.2330.5681.33.14.411.22.20.23.441.7610.6
11-128836.30.5230.4290.5611.53.65.110.51.80.04.132.1214.8
YearGGSMINFGM-A3PM-AFTM-AOFFDEFREBASTSTLBLKTOPFPTS
10-1168682,526318-67010-4375-1328721029776015311234120721
11-128829046-883-723-41122941841403317118
론도가... 돌아왔습니다!!!!!!!
지난 시즌 .568을 기록했던 자유투가 인디애나전이 끝난 현재 이번 시즌 .561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시즌 초 자유투를 두개 다 넣는 모습을 보여주면서 기대에 부풀었던 셀틱스 팬들은 올해도 혹시나 했는데 역시나 하고 있죠. 하지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고무적인 부분은 (이것도 앞으로 얼마나 갈지는 모르겠지만) 오픈일 때 자신있게 미들을 쏘는 장면이나 들어가든 말든 자유투를 얻어내는 장면이 늘어났다는 거겠죠. 지난 시즌 평균 1.9개에 그쳤던 자유투 시도가 이번 시즌 5.1로 2배 이상 늘어난 건 긍정적입니다. 지난 시즌과 달리 큰 부상 없이 뛰었던 09-10시즌(평균 3.5개)에 비교해도 눈에 띄게 늘어난 수치죠. 그렇잖아도 지난 시즌 닥이 론도에게 자유투를 좀 더 많이 얻어낼 것을 주문했는데 이번 시즌 성공률은 몰라도 자유투 시도 자체는 확실히 많아졌습니다. 어쩌면 발전을 한 건 아니고 부상에서 회복한 것일지도 모릅니다. 09-10시즌의 아투율은 지난 시즌보다 그래도 낫거든요. ..... 물론 시즌 초반의 예상일 뿐이지만요. 지난 시즌에도 시즌 초반에는 MVP레이스에도 꼈었죠... 아무튼 자유투 시도가 많아진만큼 천천히 조금씩이라도 자유투 성공률도 올라가지 않을까 다시 한번 팬심 담아 털끝만한 기대를 가져봅니다.
이번 시즌 적어도 하워드라도 자유투에서 이겼으면 좋겠네요.

셀틱스, 이번 시즌을 4-4로 시작했는데요, 지역지 기자인 Sherrod Blakely가 의미 심장한 이야기를 했어요. 지난 락아웃 이후 스퍼스는 4-4로 시작했는데 우승했다고. 제 개인적인 의견으로는 우승을 기대하고 있지는 않고 5할 승률도 시즌 마지막에 크게 나아질거라는 생각은 들지 않습니다. 지난 글에서도 말했지만 셀틱스는 유명한 백투백 바보이고 빅3가 모두 한살씩 먹은만큼 이런 빡빡한 단축 시즌 스케쥴에서 5할 승률을 넘기가 생각만큼 쉽지 않을 것 같거든요. 특히나 플레이오프를 앞두고 주전 선수들에게 휴식을 준다면 말이에요. 하지만 순위는 동부 7위인 지금보다 훨씬 나아지지 않을까 싶습니다.
이 게시물은 운영진에 의해 2012-01-09 22:02:52'NBA-Talk' 게시판으로 부터 이동되었습니다.
20
Comments
2012-01-09 21:49:57

알렌이 그런말 했을거 같지는 않네요.(웨스트건)
웨스트가 온다고 해서 셀틱스 우승확률이 많이 올라가는거도 아니고 (개인적으로도 그닥)

그리고 에인지 양반
뻥치시네.

2012-01-09 21:51:31
호크스가 생각보다 강해서 동부 4~5위 정도 하지 않을까 합니다.
예년에 비해 팀 전체적으로 코트 위에서 보여주는 에너지가 줄어든 것 같아 안타깝네요.
WR
2012-01-09 22:09:36

저도 시즌 시작 전에 말로는 3-5위 예상한다면서도 상위시드는 무난하게 가져가지 않을까 했는데 시즌 초반 보니까 4번 시드 가져가는 것도 생각만큼 쉽지는 않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저도 에너지가 줄어든 거 같단 느낌을 받는데 그게 아마 가넷이 작년과는 또 다르다는 점, 피어스가 복귀한지 얼마 안됐다는 거, 세컨 유닛이 아직 안착하지 못했다는 점이 크지 않나 합니다. 세컨 유닛 문제는 특히나 시즌 진행되면서 나아지길 기대해봐야죠. 작년과 같은 멤버가 마퀴즈 하나밖에 없으니...

2012-01-09 22:13:03

인사이더 에너지가 너무 없다는게 최대 단점이네요. 

가넷의 대체자로 배스를 데려온것은 매우 훌륭하나 선발자원에서 인사이더 무게감이 확 떨어지네요. 스팀스마가 초반에 잘 나가고 있지만 공격력에서 골밑에 비벼줄 선수가 전무합니다. 상대 빅맨을 파울트러블에 걸리게 할 선수도 없고 .. 

론도와 레이의 체력이 다하는 순간 
2012-01-09 22:21:48
맞습니다.. 하워드가 딱인데..마땅한 해결책은 없고, 올해는 이렇게 때워야죠.
개인적으로는 한달 뒤에도 5할 보더라인에서 놀고 있으면 데드라인에 셀러로 나서는 것도 괜찮치 않나 생각합니다. 어차피 만기 계약이 크게 가치가 있는 시즌도 아닌데 무작정 되는대로 팔자는건 아니고요, 충분히 매력적인 오퍼라면 코어를 허무는 것도 고려는 해봐야 될 것 같습니다.
2012-01-09 22:32:10

센터보강은 없더라도 로스터에 조쉬 스미스나 테디어스 영 같은 짐승이 하나 있으면 올해도 대권에 도전 해볼만 할 것 같은데 딱히 답이 안보이네요.^^ 그린이라도 있었으면 상당히 도움이 될텐데 피에트러스로는 역부족일것 같아요. 마음 편히 봐야죠....

2012-01-09 22:22:06

셀틱스의 최대 강점인 수비에서 강점이 어느정도는 이제 무뎌졌고, 공격력이 압도적이지 않다는걸 감안한다면 그동안 셀틱스가 해왔던 수많은 가비지경기로 체력을 세이브하고 플옵에서 사력을 다하는 식의 플랜은 더이상 통하지 않을 듯 싶습니다. 


피어스,앨랜,가넷의 나이가 모두 30대중후반이고 백투백에 취약한점을 감안하면 현실적인 승수는 36~40승 정도가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WR
2012-01-10 00:21:10

결국 페네님도 저의 시즌전 예상과 비슷하게 가시는군요ㅠㅠ 첨엔 40승은 그래도 할 거라더니ㅠㅠ

1
2012-01-10 00:25:41

립 서비스 

2012-01-14 20:38:22

그래서 지역방어를 쓰는거군요. 오랜만에 셀틱스가 지역방어를 써서 놀랬습니다. 역시나 주전들의 체력적인 문제는 이제 현실인가보군요.

2012-01-09 22:22:09

고고셀틱스믿는당

2012-01-09 22:36:10
그래도 3인방의 마지막 불꽃을 보고 싶습니다.
지금도 힘내고 계시지만 끝까지 투혼을 보여줬으면 하네요 고고 셀틱스
2012-01-10 04:21:50

제일 중요한건 첫번째도 건강이요 두번째도 건강이요 세번째도 건강이요... 작년에야 말로 진짜 우승가능성이 있다고 봤는데 주전들 벤치들 가릴거 없이 돌아가면서 부상 1번씩 당할줄은... 

2012-01-10 05:35:26
솔직히 안타깝죠..
공격이 빡빡할때..가장 자유트를 겟할수 있는 선수가 론도인데..
자신도 팀도, 상대팀도 자신이 자유트를 던져도..득점이 올라가지 않아서 오히려..팀에 ..
아쉬움만 더 줄거란걸....
정말 이렇땐..앤써가 있었으면 하는 생각입니다..
 
페이서스 전은 진정..완패였습니다...페이서스처럼..전라인업에서..구멍이 없는 모습..
부럽더군요..골밑에선 비벼주면서 득점해주고..외곽은..쏠쏠히..터져주고요...
 
올시즌 셀틱은 아름다운 마무리 그것 아니겠습니까....케이지는 매경기 투혼이라고 생각합니다..
2012-01-10 08:26:49

이....닼이 우리횽님을 조크재료로 쓰다니..

2012-01-10 10:49:46
시즌 후반까지 레이 성적이 이어진다면 대권도전 팀에서 레이를 트레이드 하려고 하는 오퍼는 당연히 들어올 것 같습니다. 근데 받아올 수 있는 퍼즐이 뻔하거든요. 좋은 오퍼는 절대 없을겁니다. 코어를 허물만큼 좋은 오퍼가 들어오려면 상대팀이 시즌을 포기해야 가능하겠지요. (보스턴은 돈도 성적도 급하지 않으니...)
 
그리고 그것과는 별개로 영감들을 좀 까야 하겠는게, 레이옹 빼고 가넷과 피어스는 운동부족이 뻔히 보입니다. 나이 탓이라고 볼 수도 없이 그냥 운동부족이더군요. 저 나이에 경기를 뛰면 뛸 수록 컨디션이 올라오는게 말이 됩니까.
2012-01-10 11:03:12

제발 40승만 합시다.

2012-01-10 13:29:00

오랜만에 셀틱스 소식^^* 정말 기다렸습니다.

2012-01-10 22:02:22

플레이오프는 어차피 출전하리라 믿고 그냥 플레이오프 전에 체력 보전만 했으면 하네요. 한 6위라도 해서 그대로 쭉쭉 올라가길(휴스턴처럼.. )

2012-01-13 16:29:57

조닐 경기 중에 클로킹좀 그만했음 좋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