Xp
NBA             
KBL          
Mania Community. Your Favorite.
NBA Maniazine
[Review] CHI : MIA
 
11
  4143
Updated at 2011-05-16 22:51:19
* 평어체 양해부탁드립니다.
 
 
굉장한 경기를 본 기분이다.
 
불스의 오펜스는 눈이 돌아갈 지경이었다. 로즈가 2:2를 하는 동시에 윅사이드에서는 코버가 컬컷으로 돌아나오고 그와 동시에 픽더픽커로 인사이드로 컷....-_-;;;; 마이애미는 패싱레인차단 로테이션이 없는 트랩과 더블팀이 너무 많이 들어갔다. 스트롱사이드에 불스공격수는 두 명 뿐인데 마이애미 디펜더는 3명인 경우가 자주 발생했고, 그게 완전한 트랩이나 더블을 형성했다면 좋은데 그것도 아니었다. 그럴 때마다 스윙해서 오픈된 선수들에게 정확하게 패스가 나가는 불스.....이게 정말 젊은 팀이 맞아?! 라는 감탄사가 경기 내내 터져나왔다. 이건 또 다른 명장의 탄생이 분명하다...... 게다가 마이애미는 트랩과 더블을 남발하다보니 빅맨이 로포스트를 벗어난 경우가 많았고, 그 비어있는 뒷공간을 컷으로 파고든 불스 인사이드진은 설령 볼을 받아 득점을 못하더라도 세컨찬스를 계속 얻어냈다. 불스의 세컨찬스 포인트가 4쿼터 초반까지 26득점이었다. 그 시점에 마이애미의 세컨찬스 포인트가 8점이었으니, 18득점의 마진을 세컨찬스로만 빼앗긴 것이나 다름없었다. -_-;;; 마음만 급해서 그런 건지는 몰라도 무조건 더블과 트랩만 걸고 본다는 느낌이 강했다. 가장 깊이 기억에 남는 장면이, 로즈인가가 탑에 있었는데 깁슨과 2:2를 노리고 있었다. 그 상황에서 마이애미 수비가 기습적인 더블을 걸었는데 더블이 들어옴과 동시에 반박자 빠른 패스로 볼을 빼서 깁슨이 이어받았다. 그 시점에서 깁슨에게 다시 마이애미의 더블.....무려 4명의 수비수가 두 번의 더블을 건 것이다. 그러자 다시 깁슨 또한 반박자 빠른 패스로 인사이드의 아식에게 연결했고, 아식은 앤드원 덩크로 피니쉬했다. 사실 도박적인 수비를 한 마이애미의 잘못이기도 했지만, 어지간히 손발이 맞지 않고, 또 눈으로 보지 않아도 자신의 팀원이 어디에 위치하는지를 알 수 있을 정도의 팀웍이 아니면 이렇게 빠른 타이밍의 패스로 두번의 더블을 여유있게 피할 수가 없다. -_-;;; 엄청나다.....라는 생각만 했다.
 
반대로 마이애미 공격은 아이솔레이션이 될 때가 많았는데, 2:2나 모션을 시도하지 않은 것은 아니었으나 불스의 로테이션이 워낙 좋으니 어쩔 수 없이 샷클락 10여초 남겨두고 아이솔, 또 볼만 돌리다가 10초 남기고 아이솔, 이런 패턴의 반복이었다. 마이애미와 불스의 수비의 차이가 많이 드러나는 오늘 경기였는데, 불스는 더블과 트랩이 들어가더라도 마이애미 패스가 두어번 돌 동안 순식간에 수비로테이션이 되었다. -_-;;; 그저 감탄만 나왔다. 이게 젊은 팀 맞나......-_-;;;; "뭐 이런....허, 허, 헐.....-_-;;;" 거짓말 안보태고 경기내내 난 이러고 있었다. -_-;;; 중계진에서 'Amazing, they contest every shoot !!!!' 이라는 말을 했는데, 가감없이 말 그대로 every 였다. -_-;;; 마이애미의 볼무빙 자체는 나쁘지 않았다. 내가 보기에는 거의 90%는 오픈이 되는 찬스였는데, 불스의 로테이션이 경이적이었다. 그걸 거기서 로테이션으로 컨테스트해버리면 오픈샷은 쏘지 말라는 것이냐...... 이런 생각이 절로 들었다. 리뷰를 적으면서 양파군의 얼굴이 이렇게 절실히 필요하다고 느낀 적이 없다. 바로 저 양파군의 표정이 오늘 나의 심정이었다. -_-;;;
 
마이애미가 아이솔로 가는 것은 크게 문제가 되지 않는다고 본다. 불스의 디펜스를 상대로 어설프게 모션 시도하다가 샷클락 잡아먹고 급하게 플레이해서 트랩으로 뛰어드는 것보다 그게 훨씬 나을 수 있다. 다만 문제는 더블이나 트랩이 걸렸을 때 발생하는 아웃넘버를 이용할 수 있는 대안이 마련되어 있느냐 있지 않느냐다. 현재의 마이애미는 그게 보이지 않는다.
 
 
- stats -
 
오늘.....야투율 자체는 마이애미가 높았으나, (경기를 볼 때는 그저 놀라움 때문에 인식을 못했지만 더블과 트랩의 효과는 있었던 것이다.) 공격시도의 횟수 자체는 불스가 훨씬 많았다. 대충 계산해봐도 불스는 오늘 무려 약 21번의 공격기회를 더 많이 가졌다. -_-;;; 마이애미의 디펜스리바운드율은 60%도 채 되지 않는 58.7% 였다. 과거 인사이드진이 차례로 드러눕던 시절 덴버도 이렇게 리바운드가 탈탈 털리는 것은 매우 드문 일이었다. -_-;;; 그리고 팀어시스트비율은 불스가 60%, 히트가 34.3%로 압도적인 불스의 우위다.
41
Comments
2011-05-16 11:42:44
앤써가넷님 리뷰 항상 잘 보고 있습니다.
확실히 오늘 시카고의 수비 로테이션은 진짜 전율이더군요. 블옹이가 아이솔이 막히니 나름 2:2를 시도해보려고 하긴 하는데 스위칭이 너무 빠르고 완벽해서 턴오버 & 터프샷이 계속되는...
WR
Updated at 2011-05-16 11:46:52
부족한 리뷰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사실 시즌 경기를 대부분 놓쳐서 잘못 보는 부분이 많지는 않나 항상 무섭습니다. ^^;;; 그저 부족한 글이나마 읽어주시는 분들이 계셔서 감사할 뿐입니다. ^^
2011-05-16 11:43:42

보쉬의 확률높은 공격은 참 맘에들었습니다.

2011-05-16 11:47:01

지적하신대로 3쿼터 막판에 무리하게 더블 가다가 시카고의 패스웍에 그냥 순식간에 무너져 버렸죠. 맥그로어가 몸집이나 리바운드가 좋지만 아직 수비로테이션에 완전 녹아있는 모습이 아니라 마치 시즌초의 조엘을 보는듯한 모습이더군요. 나름 쏠쏠하게 공수에서 활약해준 뎀피어옹이 왜 전혀 안뛰고 있는지 궁금하네요. 

2011-05-16 11:50:39

정말 수준이 다른 글 잘 보고 갑니다..로즈-타지-아식 (로즈-빅맨-빅맨) 루트는 정규시즌에도 꽤 많이 본 루트라..저에게는 매우 익숙한 장면 이었습니다 :D

WR
2011-05-16 12:05:00

부족한 글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그랬었군요. 불스팬분들은 뿌듯하실 것 같습니다. ^^

2011-05-16 12:19:04
마이애미는 원인이라는 개념을 다시 한번 생각해야 할 듯 합니다~ 이 이건 전적인 제 생각인데..
원래 처음 팀을 모을때 당대 최고의 스포인 르브론, 슈가의 웨이드, 파포의 보쉬를 영입한 것은 개인기술이 좋기 때문에 그것을 써먹기 위해서 모은것이지요^^ 근데. 너무 조직력을 요구하고 있는것 같습니다. 농구의 지식이 짧아 말로 표현하기는 좀 힘들지만 게임을 하다보면 선택을 해야하는 순간이 분명이 오겠지요. 여기서 그 결정권자의 진가가 들어나는 것 이라고 생각합니다. 단순히 말하자면 슛이냐 아니면 패스냐 ~~ 이겠죠 ^^ 창조력이 뛰어난 이들에게 너무 조직력을 요구하는 것도 이길수 있는 게임을 구석으로 밀어녛는 것 같은 느낌이 듭니다. 게임을 보지는 못했지만 시카고 빅맨들의 파울숫자가 3쿼터까지 상당히 적더군요. 이러면 르브론과 웨이드의 조합이 있을 이유가 상실되는 것이지 않겠습니까.
박스스코어를 본 간단한 소감입니다~
 
 
2011-05-16 12:52:16
개인능력 위주의 리딤팀이 먹힌이유는
아무래도 각나라의 대표팀들의 수준이  NBA보다 못하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실제로 조직력좋은 스페인과 결승전에선 꽤나 접전으로 갔구요.
잘하는 2~3명이 있더라도 NBA는 전체적인 수준자체가 높습니다.
개인능력으로간다면 어찌됐든 우승은 힘들다고 생각합니다.
그 선수가 안터지면, 그 선수만 막으면 끝이니까요
2011-05-16 12:46:45
와,,오늘 불스 수비에 대해서 누군가가 적어주셨음 했는데,,,
글을 보니 머리속으로 그려지면서 정리도 되네요,,,
 
저 또한 명경기를 본 기분입니다,,,
아니 이겼으니 명경기지,,,
2011-05-16 13:21:34
노아의 스윙맨 수비는 정말 좋다고 생각되네요.
노아가 르브론이나 웨이드랑 매치됬을 때 둘다 쉽게 성공하지 못하더군요.
2011-05-16 13:57:01

저는 전반은 보지 못하고 후반 조금 지났을 시점부터 봤는데 기본적으로 웨이드가 제 컨디션이 아닌것 같아보여서 왜그러지 하는 순간 중계진이 웨이드가 심하게 지쳐 보인다고 하더군요 (작은 노트북에다가 화질도 별로라 크게 클로즈업 란해주면 자세히 안보여서요) 지고있어서 그런지 아니면 힘에 부치는건지 펌프훼이크 후 파울겟을 할만한 장면도 그냥 올라가다 노아에게 걸리더리구요 르브론이라도 터져주면 좋겠지만 그냥 닥돌을 하기에는 시카고 빅맨들의 수비 집중도가 많이 높아 보이고 요즘 웨이드에게 공격을 더 밀어주며 폭발하는 웨이드로인해 생기는 공간을 이용하는데 맞들였던(?) 때문인지 르브론만의 공간창출이 잘 안되는듯 싶더라구요.

해설자 말을 참고 해보면 로즈 수비하느라 스크리너들을 자꾸 타고 도느라 힘이 많이 들거라고 하는데 저는 감기러든지 해서 컨디션상의 문제를 애초에 가지고 시작한건 아닌가 싶을정도로 힘들어 보이는데 확실히 mvp의 기세는 무서운것 같습니다 게임 막판에 아무래도 경기가 사실상 결정지어진 다음이라 그런지 몰라도 드리블 하다 하는 스탭 백 좀퍼도 너무 여유롭고 자신감있게 던지더군요 점퍼의 리듬은 좀 느리지만 즈리블로 상대방을 보내버리고 쏘니 이건 언터처블!!!!!

2차전에서는 웨이드가 로즈 막느라 힘빼느니 공격에 비중을 더 실어 줬음 좋겠네요
울엄마 화이팅!!!!

2011-05-16 17:08:37

실제로 4쿼터 끝에 경쟁도 없는 데드볼을 잡았을때,
웨이드가 라인을 밟아서 시카고 볼을 선언한 상황에서 웨이드가 가비지 교체로 나갈때..
정말 엄청 지쳐있었습니다.
그건 TV중계로 보니까 확실히 보이더군요.

2011-05-16 14:26:45
불스의 수비 로테이션과 볼 무빙은 정말 경이롭더군요...
 
보는 내내 기름칠 잘 된 톱니바퀴가 부드럽고 빠르게 서로 맞물려 돌아가는 것을 보는 듯 했습니다.
 
추천 드립니다.
WR
2011-05-16 14:32:15
2011-05-16 14:42:16
시카고를 보면서..정말 셀틱같은 느낌이 들더군요..
 
유기적인 움직임..오픈 찬스 만들기 주력..
 
다른건 딱하나..1번 슬롯의 능력... 부럽더군요..
2011-05-16 16:18:12

이정도면 르브론 웨이드 컨디션문제가 아니라 팀전체 기량에 밀리는느낌이 들어서 불안하네요..

2011-05-16 16:20:19
좋은 리뷰 잘 봤습니다.
 불스가 승리하기 위해서는 로즈 vs Big 3가 아닌 Team Bulls vs Big 3의 구도로 가야한다고 생각했는데, 오늘 그게 정확히 이루어졌네요. 저도 오늘 경기를 보면서 1, 2라운드에서 에이스에게 편중되어 빡빡한 공격을 펼치던 팀이었나 싶을 정도로 볼 무브먼트가 정말로 좋았습니다.
 1차전은 다행스럽게도 불스의 외곽감이 좋은데다가 르브론과 웨이드가 부진하면서 이기긴 했는데, 시리즈 내내 이럴리가 없다는게 좀 걱정이 되긴합니다. 불스의 외곽은 기복이 꽤 심한 편인데다가, 르브론, 웨이드가 이렇게 당하고만 있을 선수들은 아니니깐요.
WR
2011-05-16 16:49:40
2011-05-16 17:01:01

히트의 트랩이 잘 안먹히기도 했지만 저는 그것보다 불스의 수비가 진짜 대단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미드레인지 진입을 하면 노아 - 르브론/웨이드 마크맨 - 뎅/부저가 인사이드로 무조건적으로 헬프를 들어오는 반면 르브론이 픽앤롤을 할 시엔 헷지를 거는것 대신 헷지없이 미드레인지 진입만 막고 3점라인 안의 공간을 빡빡하게 잡아버리니까 웨이드나 르브론이나 그냥 슛던지거나 어거지로 부비적 하다가 말리고... 정말 티보듀의 수비는 끔찍할 정도로 지독하다는 생각이 듭니다.

WR
2011-05-16 17:32:46

좋은 댓글 감사드립니다.

2011-05-16 17:43:08
여기에 나와 있는것에 따르면 리그에서 제일 효율적인 아이솔레이션 팀인 히트가 불스에게는 포제션당 0.67만을 성공했고 그건 효율면에서 리그 꼴찌라고 합니다.
불스나 셀틱스나 디펜스에서 기본 골격은 스트롱 사이드에 한명을 더 갔다두고 윅사이드를 존으로 대처하는 거죠. 디펜스가 반응하기 전에 윅사이드로 공을 돌리는게 핵심이고, 다만 중간에 볼을 다른 사이드로 옮기는 것에 대한 프레스가 강력하기 때문에 스트롱 사이드에서 공격적으로 나와 어느정도 디펜스가 흔들린 상태에서 윅사이드에 있는 스페이스를 이용하는 형태가 지금 히트가 생각하고 있는 전술이라고 생각합니다. 보스턴전에도 그렇게 맞섰구요. 볼 스타퍼들은 탐 티보두 디펜스에 그냥 잡아먹힙니다. 터프샷이 미친듯이 들어가지 않는이상은요.
  
WR
Updated at 2011-05-16 20:17:10
제가 제대로 본 것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히트가 지금처럼 볼을 돌리다가 샷클락이 많이 남지 않은 상황에서 아이솔로 들어가는 것은 오히려 더 안좋다고 봅니다. 아예 처음부터 아이솔로 들어가서 트랩으로 뛰어들어 수비를 몰아놓고 후속 옵션을 노려보는 것도 한 방법이라 생각해서 그리 적었습니다.
 
좋은 정보 감사드립니다.
WR
2011-05-16 18:01:12

정말 흥미로운 글 잘 보았습니다. 아이솔은 성공률이 바닥이니 모션을 더 써야한다는 얘기인데.....오늘 히트의 모션이 있긴 했습니다만 성공하는 것을 본 기억이.....저는 없군요. 히트의 오프더볼 스크리너들이 모션에서 상대수비수를 깨끗하게 떨궈내는 것을 보지 못했습니다.

WR
2011-05-16 18:03:21

링크해주신 원문에 according to Synergy, 라고 하면서 거기서 아이솔레이션 효율성 정보를 인용했다고 하던데, 그 사이트 주소를 혹시 알면 가르쳐주실 수는 없는지요. 이런 종류의 데이터는 찾아보려고 해도 잘 없어서 항상 소스가 궁금했는데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Updated at 2011-05-16 18:17:49
Synergy 데이터는 제가 알기로는 아마 돈을 내고 등록되어 있지 않은 사람은 이용할 수 없을 겁니다.  칼럼니스트들이 Synergy 데이터를 종종 인용하는데 저도 그럴때만 그렇구나 하죠 직접 본적은 없습니다.
오늘 제 기억에는 가장 잘먹혔던 공격은 스크린앤롤이 아니었나 싶습니다만 일단 그걸로 상대빅맨을 반쯤이라도 끌어내고 패스를 해야 된다고 생각합니다.  
WR
2011-05-16 18:18:03
허걱.....그랬군요. 아무튼 좋은 정보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이미 시즌 전적 중에 한번 아이솔레이션으로 피를 봤던 히트였군요. 그런데 오늘 게임도 아이솔레이션비중은 떨어진 것 같다는 느낌(직접 세어보질 않아서 확언을 할 수가 없네요. ^^;;;)이 들지 않습니다. 히트팬으로서 고민이 많으시겠네요. 히트의 건투를 빌겠습니다. 저는 이기는 편 우리 편이거든요. ^^;;;;
2011-05-16 18:29:34
전반은 그럭저럭 괜찮았는데 3쿼터에 오펜리바를 뺏기고 난후 3점을 자꾸 맞으면서 점수차가 벌어진다음 르브론과 웨이드가 패닉모드로 아이솔레이션을 하더군요. 중계에서 스포가 아이솔레이션으로는 이 팀을 이기지 못해라고 소리지는게 잡혔는데 그러거나 말거나 주구창창 아이솔레이션 박스아웃좀 해라고도 소리질렀는데 모른척
WR
Updated at 2011-05-16 18:34:03
AIM님의 안타까움이 양파군을 통해 느껴집니다. ^^;;;;
 
제가 한 때 덴버의 그 전설적인 땅꼬마 백코트를 보아왔기에 그 심정, 십분 이해가 갑니다. ^^;;;
2011-05-16 18:39:46
저도 봤죠. 저도 AI팬이었는데요 ^^
WR
2011-05-16 19:13:50

헉.....저와 같이 똥줄을 아파하셨던 사이였군요. ^^;;;;

2011-05-16 20:01:13
전 음소거 상태로 봐서
계속 아이솔위주로 게임하는게 그게 스포의 전략인줄 알았었네요;;
 
이게 참 원온원에 프라이드가 있는 수퍼스타를 가진 팀의 딜레마이긴 하죠..
 
WR
Updated at 2011-05-16 18:26:30
아마도 AIM님 말씀이 맞지 않나 생각됩니다. ^^;;; 저는 뭐 시즌이고 뭐고 보지도 않고 후반만 보고 그냥 생각나는대로 주워섬겨서 글을 쓴 거라 사실 무섭습니다. ^^;;; 많은 분들께서 좋게 보아주시고, 저도 의견공유하면서 더 배우고 더 즐겁게 경기를 보고 싶은 마음에 리뷰를 올리기는 하는데 괜스레 제가 이상한 소리를 해서 잘못된 관점을 제시하는 것은 아닌지.....^^;;;
 
AIM님처럼 평소 히트를 응원하시던 분들께서 여러가지로 부족한 점을 댓글로 채워주셔서 감사합니다.
2011-05-16 18:45:48
모션에 관한 부분은 A.I - garnett님 말씀도 맞는게, 일단 JJ가 나오면 스크리너로서는 좀 부족한데다, 비비는 오펜스도 운영이 가능하고 스크리너로서도 포가치고는 꽤 하지만 차머스는 그런것 없죠. 게다가 르브론은 스크린자체를 잘 안서는데다가 상대방 수비수를 떼어주는데 그닥 열심히지 않으니 스크리너 자체가 스타팅라인업이 아니고서는 좀 부족합니다. 하슬렘이라도 있으면 좋겠는데요.
2011-05-16 18:47:58
경기보면서 이상하게 데자부를 많이 느꼈는데 생각해보니 옛날 셀틱 우승하던시절 분위기였습니다.

Contest Every shot. Pass - Pass - Easy shot.

07-08 셀틱의 향기를 정말 오랜만에 느낀것 같습니다.

티보두. 정말 명장의 탄생인것 같습니다.
2011-05-16 19:14:37
스위칭이 된 뒤에도,
브롱이나 와데를 상대로 노아나 아식이 상당히 미스매치 수비를 잘하더군요,
물론 와데브롱이 오늘 슛컨디션이 난조였다는 점도 작용하지만
뭔가 노아, 아식이 몸이 이상하게 커보이고 팔도 이상하게 길어보여서;
돌파도 슛도 여의치 않아 보이는 느낌이었습니다.
2011-05-16 20:00:06
저도 경기를 안보아서 잘 모르겠지만 분위기가 불스로 넘어가는 분위기입니다
마이애미는 지금 많이 다운된 느낌이고요
사람들이 마이애미의 스리를 많이들 애측하였지만 마이애미의 약점인 포인트가드와 센터에서 아주 크게 차이나는 듯한 생각이 드네요
로즈에게 휘둘리고 센터는 불스의 노아가 마이애비에 비해 훌륭한 것도 있었고요
마이애비는 불수의 수비를 쉽게 흔들수없는 분위기입니다
마이애미에 비비가 노쇠화하지 않았으면 좋았을 것이라는 생각이 들기는 합니다
불스는 보쉬에게 30점 내주었지만 와데와 브롱이하네는 18점,15점만 내주면서 게임을 가져가네요
2011-05-16 20:54:03
 르브론의 미스매치(작은쪽으로든 큰쪽으로든)가 폭발해주면 히트는 막을수 없는 팀이 된다고 생각했는데
 
 불스 빅맨들은 잘막았나보네요..(팀수비의 힘인가) 다음경기는 본방사수!
2011-05-16 20:59:55
음 개인적으론 리바운드가 시리즈의 향방을 결정지을거라 예상했는데
첫경기는 얼추맞아떨어진듯하네요.
수비나 로즈보다 더 무서운게 시카고의 오펜스리바운드라고 간간히 말하곤 했는데
결국 오늘 폭발해버렸네요.
이런경기가 계속 되리라곤 절대 생각하지 않습니다.
부디 다음경기는 이기길제발~~
글잘읽었습니다. 추천들어갑니다~
WR
2011-05-16 21:25:07

부족한 글 좋게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

2011-05-16 23:57:25
제 생각엔 마이애미의 공격보다는 수비가 문제인 것 같은데요..
 
1,2 라운드 시카고 상대들이 수비는 잘 했던 것 같은데 그걸 좀 참고해야 할 것 같습니다.
 
무리한 더블팀 보다는 로즈를 고립시키고 박스 잘해서 리바를 안털리도록 하는게 승부를 끌고가는데 이로울 것이라 생각되네요.
WR
2011-05-17 00:16:22
공격권 횟수만 비등하게 가져가도 앞설 수 있다는 말씀이시군요. ^^ 좋은 댓글 감사합니다.